yukko's Home
 
 
 
 
Photo Album

 
 

2,679
Entries Written

527
Corrections made

4,790
Corrections received

133
Friends


Read more

Latest entries

yukko

오늘도 추웠지만 낮에 조금 해빛이 비쳐서 그 때는 따뜻하게 느꼈다.

오늘도 추웠지만 낮에 조금 해빛이 비쳐서 그 때는 따뜻하게 느꼈다. 이번주 일요일에 말하기 대회가 있는데 반 친구들이 다 같이 출전한다. 오늘은 마이크를 써서 연습을 했다. 무대에 오르면 왠지 긴장해서 실수가 많았다. 아직도 완벽하지 ...
  •  
  • 22
  • 1
  • 1
  • Korean 
Dec 11, 2018 19:08
yukko

오늘도 추웠다.

오늘도 추웠다. 완전히 겨울이 됐다. 오늘은 타이어를 교체하러 갔는데 돌아오는 길에 케이크를 파는 가게가 눈에 띄었다. 유혹에 져서 케이크를 두 개 사 왔다. 하나는 귤 떡(みかん大福)이다. 떡 안에 귤이 통쩨로 들어 있다. 딸기가...
  •  
  • 29
  • 0
  • 1
  • Korean 
Dec 10, 2018 23:50
yukko

오늘은 눈이 오지 않았지만 추운 것은 어제와 같았다.

오늘은 눈이 오지 않았지만 추운 것은 어제와 같았다. 바람이 씽씽 불어댔다. 남편과 아들은 도코모 숍으로 아들 폰의 명의를 바꾸러 갔다. 나는 집에서 요리만 했다. 지난 번에 삶은 콩을 다시마 등과 함께 조렸고 내일 먹을 예정인 무를 물로...
  •  
  • 49
  • 2
  • 1
  • Korean 
Dec 9, 2018 15:49
yukko

오늘은 첫 눈이 왔다.

오늘은 첫 눈이 왔다. 아침에 커튼을 열어 보니 눈이 쌓여 있어서 놀랐다. 그러고 보니 추워서 이부자리에서 나가기가 힘들었던 게 생각이 났다. 점심으로 소바를 먹으로 차로 나가려고 했는데 눈이 차 지붕에 10센치 미터 정도 쌓여있어서 운...
  •  
  • 53
  • 4
  • 1
  • Korean 
Dec 8, 2018 13:34
yukko

오늘은' 명불허전'이라는 드라마를 봤다.

오늘은' 명불허전'이라는 드라마를 봤다. 조선시대 혜민서의 한의원인 허임과 현대 서울의 큰 병언에서 일하는 외과의사 최연경의 럽스토리인 것 같다. 조선시대와 현대를 왔다 갔다하는 이야기인 것 같아서 재미있게 볼 수 있을 것 같다...
  •  
  • 38
  • 4
  • 1
  • Korean 
Dec 7, 2018 18:52
Read more

Testimonials from My Friends

umaru
yukkoさんは韓国語が上手な方です。特に難しい単語を沢山知っています。文法的にもほぼ完璧です。これ以上ニュアンスに適した文章を書けると、韓国人だと思われてしまうかもしれません。添削の件もいつもお世話になっております。
cadoper(kadoper)
外国人の中で一番韓国語がうまくできる人の一人です。韓国語ランキングトップに入るかもしれませんね。
yuribada
거의 매일같이 일기를 쓰실 만큼 정말 열심히 한국어를 공부하고 계시는 분입니다. 한국에서는 느낄 수 없는 일본의 일상생활을 일기를 통해 느낄 수 있지요. 첨삭이 필요 없을 만큼 유창한 한국어 일기를 한번 읽어보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