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것은 모라 정착화하고 있다.

  •  
  • 26
  • 1
  • 2
  • Korean 
Oct 7, 2017 21:18
이것은 모라 정착화하고 있다.
야외에서 큰 소리를 내고 술을 마시는 것도 어른들을 즐겁게 하주는 것이다.
일년에 한번 있는 각별한 시간이다.
밖에서 춤을 춤고 노래도 부르기도 가능하게 하는 날이다.
하지만 그러기 위해서는 부하는 아침 일찍 원에 가서 장서 잡기를 한다.
그리고 부하는 기다리다가 자고 버리고 있다.
이것도 봄에 볼 수 있는 하나의 모습이다.